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내년부터 경기도교육청 교육행정직렬 통합 선발키로

등록일 : 2021-07-05조회수 : 134

[공무원수험신문, 고시위크=이선용 기자] 앞으로 경기도교육청 교육행정 직렬을 준비하는 수험생들의 선택의 폭이 넓어질 전망이다.
경기도교육청은 지난달 30일 ‘2022년부터 지방공무원 임용시험제도 일부 변경사항’을 도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했다.
이에 따르면, 지난 2007년부터 시행해온 교육행정직렬 남부와 북부 구분모집 제도를 폐지하고 통합해 선발한다.
올해까지 교육행정직 응시자는 주소지에 따라 교육행정(남부)와 교육행정(북부)로 구분해 원서를 접수했지만, 내년부터는 통합한 교육행정직렬로 지원하면 된다.
이와 관련해 경기도교육청은 “경기남부와 북부 간 응시율과 합격선에서 다소 차이가 있어 동일 직렬 응시자 간 형평성을 유지하고 임용시험제도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또한, 경기도교육청은 시험 응시자격 중 주소지 요건도 일부 완화하기로 했다. 현재 주소지 요건은 시험에 응시하는 해 1월 1일 이전부터 최종면접시험일까지 계속해 경기도에 주소지를 두어야만 지원 자격을 부여했으나, 내년부터는 현재 경기도민 외에도 과거 경기도에 3년 이상 주소지를 두었던 사람에게도 응시자격을 부여한다.

[원글보기] copyright ⓒ고시위크



- 욕설, 도배 등 주제와 관련 없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